홈 > ALS정보 > ASL관련소식
 
  美 신경학연구소 라디카바 임상시험 시작
  글쓴이 : 사무국     날짜 : 17-08-21 11:58     조회 : 690    
美 루게릭병 라디카바 임상시험 시작


미국 식품의약청(FDA)이 루게릭병(근위축성측삭경화증. ALS) 신약 라디카바(Ladicava)에 대한 미국 최초
임상시험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미국 최대 루게릭병 치료센터인 덴트 신경학연구소(DENT Neurological Institute)는 루게릭병 환자 2명에게
라디카바를 투여하는 임상시험을 시작한다고 UPI 통신이 12일 전했다.


FDA는 지난 5월 일본에서 진행된 3상 임상시험 결과를 근거로 라디카바를 승인했다.
이 임상시험에서는 라디카바가 루게릭병 진행을 33% 지연시키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참가 환자는 이 약 복용 후 신체기능 저하 속도가 크게 줄었다.
미쓰비시 다나베 파마 아메리카(MT Pharma America) 사가 제조하고 있는 라디카바는
루게릭병 환자에게서 나타나는 지나친 산화 스트레스를 억제한다는 것.


미국 환자 2명에게는 라디카바가 정맥 주사로 투여된다.
첫 14일 간은 매일 약을 투여한다. 이후 14일은 쉬고 그 다음 14일은 10일만 투여한다.
그 다음 14일은 쉬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토머스 홀름룬드 덴트 연구소 박사는 이 신약이 효과가 있다는 것은 알고 있지만
효과가 어느 정도인지는 알 수 없다고 말했다. 루게릭병은 이렇다 할 치료제가
없는 만큼 이런 약이 있다는 것만으로 다행한 일이라고 그는 덧붙였다.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